한법

한법

 

 

한법은 한얼 진리의 이치를 풀이하여 민족과 국가, 인종과 종교를 모두 초월해서 모든 존재를 널리 이롭게 하기 위한 법도이자 가르침입니다.

 

한법은 세상을 고치거나 다른 누군가를 바꾸기 위한 방법이 아니라 우리가 진정으로 바꿀 수 있는 단 하나, 바로 나 자신의 내면의 의식을 바꾸는 방법입니다.

 

그것은 생각하는 마음, 신앙의 대상이 아니라 마음의 뿌리를 바꾸는 법입니다.

그 뿌리를 바꾸지 않는 이상 어떠한 외부적 변화도 종국에는 갈등과 대립, 그리고 고통을 마주하게 될 것입니다.

 

한법은 한얼교를 믿거나 한얼교인이 되라고 하지 않습니다.

 

종교인이건 비종교인이건, 또는 어떤 종교를 가지고 있건 상관없습니다.

 

각자의 종교에서, 각자의 믿음 안에서 그리고 각자의 삶에서 참된 진리를 발견하여 삶의 정수를 누리며 이 삶을 통해 한얼과 한'아'인 나얼의 위대한 가능성을 실현하시기 바랍니다.

 

 

"한얼"의 뜻. 한얼과 나얼

 

"한"은 하나이자 영원불멸한 전체를 뜻하며 "얼"은 그 안에 깃든 혼, 만물의 본질을 뜻합니다.

 

한얼교의 "한얼"은 창조이자 만물의 본성을 표현한 것입니다. 또한 모든 종교인들이 모시는 신앙의 대상이자 신앙의 바탕, 영원불멸의 표현인 현재와 전지전능의 표현인 창조의 근원을 의미합니다.​

 

"한얼"이라는 말은 순수 우리나라 말로 모든 신앙의 본체를 표현한 것입니다.

 

"나얼"은 나라는 에고가 생기기 전 내 의식의 본래 존재상태, 순수생명의식이자 에고를 극복할 때 다시 만나는 초월적 본성을 의미합니다.
그것은 참 나, 내 안의 신성이라 표현되기도 하며 그리스도 의식, 불성, 아트만 등 여러 형태로 불리지만 한법에서는 에고를 넘어선 한얼과 한'아'인 한얼심, 자아의식을 넘어선 나얼의식, 한얼의 위대한 가능성의 실현자인 나얼이라 칭합니다.

 

 

한법

 

 

"내얼이 한얼이니 한얼과 하나되라"

 

깨어난 성현들을 스승으로 삼아 성인들의 가르침의 핵심진리를 이해하여 자신의 본성(만물과 하나인 존재로서의 순수의식)인 "나얼"을 찾아 진리의 현존으로 참존재이자 참사랑의 본질인 “한얼”과 하나되자는 한얼교의 근원적 진리를 한 마디로 집약한 문장입니다.

 

집착과 두려움에 뿌리를 두고 작용하는 마음(자아의식, 에고)과 의식적 고통의 본질을 바르게 자각하고 내 본래의 존재의식상태에서 에고를 환영할 때 성취할 수 있는 각성의식인 나얼의식(한얼심)으로 삶의 정수를 깨닫고 경험하며 한얼의 위대한 가능성을 실현하는 것.
그것은 성현들께서 깨우쳐주신 그리스도의식을 회복하는 것이며 불성을 찾는 것이자 아트만을 발견하는것.
바로 "내얼이 한얼이니 한얼과 한'아'되라."는 근본진리이자 진리를 정각하신 모든 성현과 철인들이 전하고자 했던 한얼의 뜻입니다.

 

내얼이 한얼입니다.
절대자의 의지이자 진리의 본질인 사랑과 자비를 실천하여 한얼과 한'아'인 나얼의 위대한 가능성을 실현하시길 바랍니다.

 

 

한법